본문바로가기

소식지

IFES 국제학술회의

"Engaging North Korea: Past Experience and New Directions"

일자: 2018-11-28



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는 독일 프리드리히 나우만재단 한국사무소(FNF)와 함께 11월 28일(수) 연구소 정산홀에서 ‘한반도 전환기의 교류와 협력: 경험과 새로운 방향’에 대한 국제학술회의를 개최하였습니다.
 
이번 학술회의에서는 전환기에 접어든 남북한 역학관계를 평가하며, 경제협력 뿐만 아니라 북한과의 다방면의 문화 교류를 이해하고 향후 전망에 대한 논의가 펼쳐졌습니다.


 
제1회의에서는 에이든 포스터-카터 리즈대 명예교수가 ‘화해의 일년을 평가하며: 남북 관계와 햇볕정책의 교훈’을 주제로, 안호영 북한대학원대학교 총장이 ‘남북 관계와 평화로의 여정: 이해당사자들의 역학관계’를 주제로 각각 발표하였습니다.
 
또한 김병연 서울대 교수는 ‘북한과의 경제협력: 계획, 제약조건, 그리고 가능성에 대한 비판적 평가’를 주제로 발표하였습니다.
 
제2회의에서는 버지니 그레젤직 애스턴대 교수가 ‘북한과 소프트파워에 대한 이해: 양상, 활용, 그리고 전망’을 주제로, 김동선 경기대 교수가 ‘스포츠외교 2018: 남북 스포츠교류의 가치와 향후 과제’를 주제로 각각 발표하였습니다.
 
또한 딘울렛 교수가 ‘북한과의 교류: 관광에 대한 이해와 새로운 기회’를 주제로, 벤자민 카제프 실버스타인 FPRI연구원이 ‘남북한 경제교류 바로보기: 원대한 꿈일까 혹은 그 부작용에 관하여’를 주제로 발표하였습니다.
 
 
표지로 목록으로

QUICK MENU

연구진 및 직원검색

go

온라인소식지

IFES TV

회원제도안내

시설/대관안내

위로